| | | |
♬ 즐겨찾기 등록











 
외국인이 한국에 들어와 귀화하기 시작한 것은 삼국시대 초엽이며, 그때는 주로 수(隋), 당(唐)의 중국인이었고, 고려시대에는 송(宋)나라 사람을 비롯하여 여진(女眞), 거란(契丹), 안남(安南:베트남), 몽골, 위구르 사람들이었으며 조선시대에는 명(明)나라와 일본인 등 많은 외국인이 들어와 귀화하였다.

이들이 한국에 귀화하게 된 동기는 대체로 정치적 망명, 표착(漂着), 종교홍포(宗敎弘布), 투항(投降), 구원(救援), 상사(商事), 전란피란, 범법도피(犯法逃避), 정략결혼(政略結婚), 왕실 시종관계(侍從關係) 등의 예를 들 수 있다. 귀화인들은 대개 당시의 조정으로부터 융숭한 대우를 받았으며 왕으로부터 성명을 하사받은 사람도 적지 않다. 한국의 외래 귀화 성씨를 크게 나누면 중국계, 몽골계, 여진계, 위구르계, 아랍계, 베트남계, 일본계의 등으로 분류 할 수 있다.
중국계
가씨(賈) 남양갈씨(葛) 회산감씨(甘) 신천강씨(康) 진주강씨(姜)
강씨(强) 경씨(景) 계씨(桂) 곡씨(曲) 곡부공씨(孔)
현풍곽(郭) 구씨(具) 구씨(丘) 영양김씨(金) 남궁씨(南宮)
낭씨(浪) 노씨(盧) 노씨(魯) 노씨(路) 강음단씨(段)
당씨(唐) 성주도씨(都) 광천동씨(董) 두씨(杜) 열산마씨(麻)
만씨(萬) 매씨(梅) 신창맹씨(孟) 명씨(明) 함평모씨(牟)
묵씨(墨) 남양방씨(房) 방씨(方) 방씨(龐) 수원백씨(白)
금성범씨(范) 범씨(凡) 초계변씨(卞) 밀양변씨(卞) 원주변씨(邊)
황주변씨(邊) 면천복씨(卜) 수성빈씨(賓) 빙씨(氷) 청주사씨(史)
진주사씨(謝) 서문씨(西門) 해주석씨(石) 보성선씨(宣) 섭씨(葉)
평산소씨(邵) 진주소씨(蘇) 송씨(宋) 승씨(昇) 성주시씨(施)
거창신씨(愼) 영산신씨(辛) 풍산심씨(沈) 광주안씨(安) 죽산안씨(安)
태원안씨(安) 청주양씨(楊) 통주양씨(楊) 어씨(魚) 의령여씨(余)
여씨(呂) 곡산연씨(延) 전주연씨(連) 염씨(廉) 오씨(吳)
의령옥씨(玉) 개성왕씨(王) 제남왕씨(王) 휘주요씨(姚) 단양우씨(禹)
원주원씨(元) 위씨(魏) 위씨(韋) 유씨(劉) 유씨(庾)
육씨(陸) 무송윤씨(尹) 행주은씨(殷) 교동인씨(印) 장흥임씨(任)
풍천임씨(任) 평택임씨(林) 요양자씨(慈) 장씨(張) 거창장씨(章)
아산장씨(蔣) 문경전씨(錢) 나주정씨(丁) 서산정씨(鄭) 한산정씨(程)
남양제갈씨(諸葛) 배천조씨(趙) 임천조씨(趙) 평양조씨(趙) 청주좌씨(左)
상주주씨(周) 신안주씨(朱) 충주지씨(池) 흥덕진씨(陳) 영양천씨(千)
파릉초씨(楚) 제주초씨(肖) 전주추씨(秋) 추계추씨(秋) 통천태씨(太)
용강팽씨(彭) 풍덕포씨(包) 임구풍씨(馮) 달성하씨(夏) 곡산한씨(韓)
강릉함씨(咸) 해씨(海) 진주형씨(邢) 전주호씨(扈) 파릉호씨(胡)
남양홍씨(洪)-당홍 황씨(黃) 아산호씨(胡) 회양후씨(后)  
몽골계
연안인씨(延安 印氏)
여진계
청해이씨(淸海 李氏)
위구르계
경주설씨(慶州 偰氏), 덕수장씨(德水 張氏), 임천이씨(林川 李氏)
베트남계
화산이씨(花山 李氏), 정선이씨(旌善 李氏)
일본계
우록김씨(友鹿 金氏 : 사성 김해김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