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 | |
♬ 즐겨찾기 등록











 
하음종씨(河陰鍾氏)
유래
  • 하음은 영암종씨(靈巖鍾氏)의 세거지로 영암종씨이다.
본관 연혁
 본관소재지 : 인천광역시 강화
하음(河陰)은 인천광역시 강화군(江華郡) 지역으로 고구려 때에는 동음내현(冬音奈縣) 또는 아음현(牙音縣)으로 불렸다가 통일신라 때 호음현(沍陰縣)으로 고쳐 해구군(海口郡)에 속하였다. 고려시대에는 태조 때 하음현(河陰縣)으로 고쳐 개성(開城)의 관할에 두었다. 1413년(태종 13) 현(縣)을 폐하고 강화(江華)에 통합되었다. 1914년 군면 폐합으로 하음면을 간점면과 병합하여 하점면(河岾面)으로 개칭하였다.
인구수
통계청의 인구조사에 의하면 하음종씨는
1985년에는 총 26가구 100명,
2000년에는 총 11가구 21명이 있는 것으로 조사되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