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 | |
♬ 즐겨찾기 등록











 
가흥김씨(嘉興金氏)
유래
  •  시조 : 김윤정(金胤鼎)
    가흥김씨(嘉興金氏)의 신라 대보공(大輔公) 김알지의 후손으로 전하고 있으나 고증할 문헌이 없다.
    조선중기 때 사람인 김득선(金得先)의 아들 김윤정(金胤鼎)이 1540년(중종 35) 식년문과(式年文科)에 급제하고 직강(直講, 성균관의 정5품 벼슬)을 역임하여 후손들이 김윤정(金胤鼎)을 시조로 하고 있다.
본관 연혁
 본관소재지 : 전라남도 진도
가흥(嘉興)은 전라남도 진도군(珍島郡) 북쪽에 속해 있는 지명으로 백제 때에는 추산(抽山) 혹은 원산(猿山)이라 불리워졌다. 후에 나당연합군에 의해 백제가 망하자 도산(徒山)으로 개칭되어 대방주(帶方州)의 일부로 편입되었다가 757년(신라 경덕왕 16) 뇌산현(牢山縣)이 되어 무주(武州: 지금 光州)의 속현이 되었다. 940년(고려 태조 23) 행정구역 개편으로 가흥이라 고쳐 부르기 시작했고, 1018년(현종 9)에는 진도군(珍島郡)의 속현으로 편입되었다. 이후 명칭에 대한 기록이 실전되어 자세한 위치는 알 수 없으나 현재 전라남도 진도군 군내면(郡內面) 둔전리(屯田里)와 월가리 일대로 추정된다.
인구수
통계청의 인구조사에 의하면 가흥김씨는
1985년 조사에서는 나타나지 않았고,
2000년에는 총 1명이 있는 것으로 조사되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