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 | |
♬ 즐겨찾기 등록











 
진산최씨(珍山崔氏)
유래
  •  시조 : 최수평(崔秀平), 최개(崔漑)
    진산최씨는 문헌에 따라 시조를 다르게 기록하고 있다.

    [ 최수평 계 ]
    시조 최수평(崔秀平)은 전주최씨의 시조 최순작(崔純爵)의 9세손이다. 최수평이 함경북도 온성으로 이주하여 후손들은 집성촌을 이루고 500여년을 살아왔다. 해방 후 일부가 남한으로 와서 살고 있다.(진산최씨족보)

    [ 최개 ]
    시조 최개(崔漑)의 자는 개지로 최종한(崔宗漢)의 아들이다. 그는 1526년(조선 중종 21년) 별시문과에 급제하고 사예를 거쳐 부사를 지냈다. 후손들은 그를 시조로하고 전주 최씨에서 분관하여 본관을 진산으로 하였다.

과거급제자(조선시대)
 최개(崔漑) : 문과(文科) 중종21년(1526) 별시 병과(丙科)
* 모두 1명의 과거 급제자가 있다.
(문과 1명)
  • ※ 과거급제자는 조선조방목 기록을 기준으로 한 것이므로 실제와 다를 수 있습니다.
  • 본관 연혁
     본관소재지 : 충청남도 금산
    珍山)은 충청남도 금산군(錦山郡)에 속해있는 지명으로, 본래 백제의 진동현(珍同縣)인데 신라 때 황산군(黃山郡)의 영현이 되었다가 고려 때 진례현(進禮縣 : 錦山)에 이속되었다. 조선조에 와서 지진주사(知珍州事)로 승격하고 1412년(태종 12) 진산(珍山)으로 고쳐 군이 되었으며 1914년 금산군(錦山郡)에 합해져 지금은 금산군에 속한 진산면(珍山面)으로 남아있다.
    인구수
    통계청의 인구조사에 의하면 진산최씨는
    1985년에는 총 152가구 684명,
    2000년에는 총 127가구 386명이 있는 것으로 조사되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