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 | |
♬ 즐겨찾기 등록











 
한남김씨(漢南金氏)
유래
  •  시조 : 김록연(金祿延)
    시조 김록연(金祿延)은 도안령사(道按寧使)를 지냈고 원종 5년에는 예빈경(禮賓卿)으로 몽고에 다녀왔으며 우간의대부(右諫議大夫)에 올랐다. 그 뒤 후손들이 그를 시조로, 한남르 본관으로 삼아 세계를 이어왔다.
주요 인물
본관 연혁
 본관소재지 : 경기도 수원
한남(漢南)은 현재 수원(水原)을 고려 성종 때에 부르던 별호(別號)이다. 수원은 경기도 중남부에 위치한 지명으로 고구려 때 매홀군(買忽郡)이었다가, 통일신라시대에는 수성군(水城郡)이라 불렸으며 고려 때 인주(仁州)·수주(水州)를 거쳐 1301년(충선왕 2) 수원부(水原府)로 개칭되었다. 그 후 여러 변천을 거쳐 1895년(고종 32) 지방제도 개정으로 인천부(仁川府) 관할의 수원군으로 되었다. 1949년 수원군을 분할하여 수원시로 승격시키고 수원군은 화성군으로 개칭하였다. 2001년 화성군이 화성시로 승격되었다.
인구수
통계청의 인구조사에 의하면 한남김씨는
1985년에는 총 2가구 7명,
2000년에는 총 24가구 71명이 있는 것으로 조사되었다.